중소벤처기업부, 골목상권 지원 나선다

발명특허 0

9f2dd61d9223a85bfa9ff85f7a77e5ee_1525852834_5109.png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가 대기업 편의점 등의 골목상권 침입으로 어려움을 겪는 동네슈퍼를 위해 2018년부터 슈퍼마켓협동조합(이하 슈퍼조합) 중심의 동네슈퍼 협업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지역 협업화와 전국 협업화로 나누어 추진되며 지역 협업화는 슈퍼조합 10개를 선정하여 협업시스템 개발, 공동구매·마케팅, 점포환경·경영 개선 등에 총 21억원을 지원하게 되는 것이다.

 

전국 협업화는 동네슈퍼 공동브랜드, PB상품 개발, 전국 공동구매·마케팅 등을 위해 슈퍼조합연합회에 5억원을 지원한다.이 사업은 최근 대기업 편의점의 공격적 출점으로 동네슈퍼가 매년 5000개씩 줄어드는 상황에서 슈퍼업종 소상공인들의 협업을 촉진하여 체인형 슈퍼조합으로 육성하기 위함으로 유럽 소매상인들이 과거 위기 상황에서 협동조합을 설립하여 체인형 슈퍼조합으로 성공한 사례와 국내 편의점 모델을 벤치마킹하여 동네슈퍼의 자생력을 키우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다. 


중소벤처기업부 유환철 소상공인지원과장은 “유럽의 소매상들이 위기 상황을 협업을 통해 기회로 바꾼 것처럼 대기업 편의점과 온라인쇼핑 증가로 동네슈퍼의 생존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이번 사업을 통해 새로운 희망의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해찬 기자


0 Comments
+ PhotoNews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