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성장지원펀드 출자 설명회 개최

발명특허 0

9f2dd61d9223a85bfa9ff85f7a77e5ee_1525853438_2545.png
 

재정·정책자금 8,000억원 출자 통해 총 2조원 규모 펀드 조성 


국내 최대 펀드 출자기관 중 하나인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5일산업은행 본점에서 혁신 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2018년 성장지원펀드 출자 설명회」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일괄공모를 통한 정책자금 위탁운용 출자규모는 총 8,000억원으로 민간자본과 추가 매칭을 통해 약 2조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할 예정이다. 

 

민간출자 참여 확대 등을 통해 창업초기를 지나 성장단계에 있는 혁신기업에 충분한 규모의 자금 공급을 추진한다. 혁신기업의 성장단계(벤처→성장→중견) 및 투자규모 등을 감안한 리그제시행을 통해 펀드 조성하고  펀드 운용 규모, 투자대상 등을 기준으로 중견(Mid-Cap), 성장(Growth-Cap), 벤처리그로 분류하고, 신생운용사 육성을 위한 루키리그를 추가하여 총 4개 리그를 구성 후, 리그별 경쟁을 통한 우수운용사 선발 예정이다.


주목적투자대상의 자율제안, 집합투자기구의 자율선택, 성과중심의 보수수준 제안 허용 등 운용사 선택권의 폭을 넓히고, 민간출자자를 先확보한 운용사를 우선 선정하는 등 민간주도의 출자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며, 정책자금 출자자의 초과수익 일부 이전 또는 펀드손실 일부 보전 등을 통해 민간출자자 앞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M&A 방식의 회수와 후속투자(Follow-on) 등의 실적에 대하여는 운용사 앞 추가 인센티브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펀드에 투자된 기업 등에 대해 별도 연계대출프로그램을 통해 산업은행, 보증기관 및 시중은행이 설비투자, M&A등 성장자금(Growth Capital)을 계속 공급할 예정이다.


0 Comments
+ PhotoNews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